[책] 설화 속 동물 인간을 말하다 - 쉽고 재미있게

설화 속 동물 인간을 말하다 - 이야기 동물원


심우장/김경희/정숙영/이흥우/조선영
책과 함께



동화문학 이론가인 '잭 자이프스'는 그의 저서 '동화의 정체'를 통해 동화작가가 그 시대의 사회적, 정치적 특성을 작품 속에 담아낸다는 이야기를 전한 적이 있었다.


이와 유사하게 각국의 민간 설화는 인간의 시대를 반영한 사화/문화적 특성을 반영하고 있다는 사실은 익히 밝혀져왔다. 그리고 설화 속에 등장하는 동물들은 '우화'와는 조금 다르지만 거울에 비추인 인간의 역할을 대행해왔다는 사실 또한 함께 전해지고 있다.
제목에서 말하는 '설화 속 동물 인간을 말하다' 는 능동적인 표현으로 사용되었지만 본질 속에서 동물의 탈을 쓴 인간을 말하고자 하는 것은 다를 바가 없다. 이야기 속에서도 지적되지만 설화 속 동물은 동물 그 자체의 특성을 말하기보단 인간의 입장에서 해석, 분류되는 존재일 뿐이고, 오히려 그를 통해 인간 자체에 대한 접근을 시도하고 있다는 것은 참 오묘하다.


본문은 총 6장에 걸쳐서 각 테마별로 설화 속의 등장하는 동물들의 특성을 분류, 설명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동물들의 특성(생물학적 특성이 아닌 설화 속의 특성)을 설명하는 것에서부터 각각의 관계를 분석하고 더 나아가 동물들에 대한 인간의 시점을 설명하는 절차를 거치고 있다. 물론 모든 것이 인간을 기준으로 한다는 것에는 다를 바가 없지만.


특정 주제를 놓고 해당하는 설화를 보여주고 그에 대한 설명을 한다는 기본 틀은 민속학을 소재로 하지만 접근성을 용이하게 하고 독자의 이해를 돕는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게다가 '비루먹은 강아지'를 캐릭터화 시켜 삽화와 함께 이야기를 진행하는 컨셉은 난이도를 대폭 낮추고 있다. 원래 어렵게 접근한 이야기는 아니었지만 이런 점들을 통해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는 책이 되었다. 학문적인 이해는 별도로 어렸을 때 어른들의 입을 통해서 들었던 이야기를 다시 되새기는 분위기를 낳을 수 있다는 점은 장점이 될 수 있을 듯 하다.


21세기에 와서도 종종 윗 세대들이 하는 이야기가 있다. 동물들을 빗대서 선조들의 지혜를 전하고자 하는 이야기들이 해당되곤 하는데, 과학적인 이야기는 아니지만 여전히 우리 사회에서 통용될만한 그런 이야기들이다. 어린 아이들한테 사회적응을 돕기위한 이야기로도 활용될 수 있겠지만 성인들에게는 향수를 자극하기도 하면서 흥미로운 옛날 이야기를 성인 취향으로 보게되는 것도 꽤나 즐거운 것이 될 듯 하다. 더불어 설화 중에서도 야한 이야기를 조금 포함하고 있으니 떡밥도 이런 떡밥이 없다.


★★★☆


+ 본문 속 이미지는 인용의 용도로만 활용 되었습니다.
+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출판사에서 갖고 있을겁니다.

설화 속 동물 인간을 말하다 - 8점
심우장, 김경희, 정숙영, 이홍우, 조선영 지음, 문찬 그림/책과함께
신고
Trackback 0 Comment 6
  1. 핑구야 날자 2010.06.27 19:3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동물에 빗대어 만든 이야기를 보면 이솝우화와 비슷하기도 하네요

    • 아키라주니어 2010.06.27 20:31 신고 address edit & del

      네. 그렇죠. 다만, 익숙한 설화를 기반으로 했다는 것이 좀 더 편안하게 느껴지는 것 같아요 ^^

  2. 루나티크 2010.06.28 18:1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괜찮은 책이네요 야한 떡밥이 .-ㅎㅎ

    • 아키라주니어 2010.06.28 18:43 신고 address edit & del

      그 떡밥이 토속적인 느낌을 주어 좀 더 친숙한 느낌이 들어요. 하핫 ^^;

  3. ☆북극곰☆ 2010.06.30 14:0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재미있는 내용이 가득 담겨 있을 것 같은 책입니다. 예전에 군대에서 세계속 여신모음집이라는 책을 읽어본 적이 있는데 그것가 비슷한 컨셉의 책일 것 같아요. 이런책은 일단 재미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죠. 누구나 한번쯤 생각하고 고개를 끄덕일만한 흥미로운 소재들이 책안에 가득하다면 누구나 그 책을 좋아할 것입니다.
    더욱이 개인적으로 이런류의 책과 소재들을 좋아하는데 제게 지름신이 강림하실 것 같습니다. --;
    공포소설도 읽어보아야 하는데 큰일이네요~ ㅋㅋㅋ 예상금액을 넘어서는 책을 지를수는 없는데요~ ㅋㅋㅋㅋ
    그냥 다른 곳에서 조금 절약하고 읽을만큼의 책을 구입하고 또 구입해야 겠습니다. ^^ 이렇게 비오는 날에는 방안에서 독서를 즐기는 것이 최고이지요 ^^ 좋은 책 추천 잘 받고 갑니다~ 오늘 좋은하루 보내시고요 ^^ 일교차에 따른 감기와 더위, 냉방병 조심하세요~ㅋㅋ

    • 아키라주니어 2010.06.30 14:46 신고 address edit & del

      앗! 폴라베어뱅크님! 방문 감사드립니다.
      어디선가 들어보암직한 설화들을 재미있게 풀이해주어서 나름 괜찮았던 책이에요. 그렇다보니 접근성도 좋은 편이구요. 설화나 민화에 대한 이야기가 익숙하긴 하지만 실상으론 나이가 들고나서 쉽게 접하기 어려운 것 같아요. 그런 점을 고려하면 추천하기 좋은 책인 듯싶군요.

      폴라베어뱅크님의 취향을 조금 엿볼 수가 있네요. ^^
      적당히 소장하고픈 책을 고르시고 도서관을 이용하시는 것도 좋을 듯싶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prev 1 ···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 46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