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큐] 제8회 EIDF, EBS 국제다큐영화제가 시작합니다




올해도 어김없이 때가 되었습니다.
주목하게 된 것은 올해로 3년째에 불과하지만 그 어떤 영화제보다 관심을 갖고 기다려왔습니다.
그리고 그런 기다림에 부응하듯 오는 19일 EIDF, EBS 국제다큐영화제가 개막하게 되었습니다.


19일부터 25일까지 일주일 동안 진행하게 될 이번 영화제는 그 어떤 때보다 역동적이고 호소력짙은 이미지를 전달합니다. 영화제 공식포스터에서는 거친 톤이지만 굳건하게 뻗어있는 손의 모습을 통해 뚜렷한 방향성과 의지를 느끼게 됩니다. 게다가 캐치프레이즈로 언급된 문구는 공격적이기까지 합니다. 
'Be the Voice', '세상에 외치다'
물론 이전에도 항상 메세지를 담고 있었고 대중들을 향해 무언가를 말하고 있었지만 기존엔 귀를 기울이고, 눈으로 관찰하기를 유도하는 즉, 소통을 위해 수동적인 입장을 드러내는 것에 불과한 느낌이었습니다. 그에 비해 올해의 주제는 좀 더 능동적으로 소통을 꾀하는 느낌이랄까요. 어느 쪽이 더 좋고 나쁘고는 없겠지만 왠지 강렬하게 외치고자 하는 메세지가 무엇인지 좀 더 호기심이 이네요.


작년과 다른 상황은 이것 뿐만 아니라 상영 방법에 있어서도 변화가 생겼습니다. 롯데시네마가 협찬에 참여함으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도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EIDF 자체가 EBS 채널을 통해 작품 관람할 수 있기에 접근성이 매우 뛰어난 편이지만 멀티플렉스의 협찬을 통해 더욱 쾌적하고 안정적인 환경에서 관람할 수 있게된 것은 좋은 변화로 여겨집니다. 아쉽게도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 제한되어 거리 상으로 좀 떨어진 저는 이곳까지 찾아갈 가능성이 제로에 가깝습니다. 쩝.(롯데시네마 영등포점이었다면 매일 찾아갔을...)


아무튼 기다리던 영화제의 개막이 다가오니 설레입니다. 
다만, 작년의 경우 2편인가? 빼놓고 모두 챙겨보고 나서 블로그에 정리를 했는데, 그 과정이 힘들어서 올해는 축약된 형태로 정리를 할까 고민 중입니다. 허헛
물론 관람 자체는 왠만해선 놓치고 싶진 않습니다만 작년에 VOD 서비스를 한 것에 비해 올해는 VOD 서비스를 어떻게 할 것인지 모르겠네요. 작년에는 EIDF 홈페이지와 별도로 EBS 홈페이지를 통해 VOD 서비스를 했었습니다. 
뭐, 두고봐야겠습니다.




+ 본문의 이미지는 인용의 용도로만 활용되었습니다.
+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제작사에서 갖고 있을겁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Trackback 0 Comment 4
  1. EIDF editor 2011.08.08 15:0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하세요, 주니어님! EIDF 에디터입니다.
    검색하다가 찾아오게 되었습니다. EIDF 2011에도 관심 가져주셔서 고맙습니다.
    블로그에 다양한 소식 전해드릴 예정이니 종종 놀러와 주세요.

    EIDF 팬들을 위한 카페를 운영하고자 개설했습니다. http://cafe.naver.com/eidfmanaia
    이제 막 개설해서 활성화 되진 못했지만 좋은 의견나누는 자리 마련해 보려고 노력중입니다
    그럼 자주 찾아뵐께요. 태풍때문에 걱정이지만 활기찬 한주 되세요! 고맙습니다.

    • 아키라주니어 2011.08.08 18:04 신고 address edit & del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6회가 되서야 영화제 소식을 듣게되었고 관심을 갖게 되었지만 나름 집중해서 지켜봐오고 있습니다. 올해도 여러모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

      카페는 방금 가입하고 왔습니다. 아직 한산한 분위기지만 영화제가 계속 기획, 진행되는 이상 카페도 점차 좋아질 것으로 생각되네요. 블로그도 종종 놀러가겠습니다.

  2. EIDF editor 2011.08.09 16:2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키라주니어'님이 full name 이셨네요. ^^
    고맙습니다. 좋은 의견 많이많이 나누는 기회 되면 좋겠습니다.
    (원대하게는 카페 번개도 한번 좀 해볼까 하는데.. ㅎㅎ)

    • 아키라주니어 2011.08.10 19:04 신고 address edit & del

      사용한지 12년된 닉네임인데 사용초기부터 '아키라'는 누락되고 '주니어'로만 불리워서 지금까지 그렇게 사용해오고 있지요. ^^

      저도 작년,재작년 동안 혼자서 보고 느끼는 것에 만족했었지만 여러 의견을 나눌 수 있는 공간이 있다면 그것 또한 재미있겠다 싶습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 46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