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툴바


[다큐] 다큐프라임 - 히말라야 커피로드



다큐프라임 : 히말라야 커피로드

1부 - 커피, 상처를 안아주다
2부 - 커피는 아이와 함께 자란다
3부 - 커피, 희망의 길을 가다


2010년 10월 11일부터 13일까지 3부작으로 방영된 이번 다큐프라임에서는 커피의 생산지를 추적하여 바라보고 있었다. 물론 커피 생산지야 세계 여러 곳이 되겠지만 그 가운데서도 히말라야 산맥, 고산지에서 재배되고 있는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7시간을 날아가 도착한 네팔의 수도 카트만두에 도착하여 차로 10여시간, 굴미지역에 도착하여 더 이상 차가 들어갈 수 없어 도보로 이동하여 도착한 곳은 히말라야 산맥 깊숙히 자리잡은 아스레와 말레 마을에 도착하여 커피 재배 모습 뿐만 아니라 마을 주민들의 일생활을 전해주고 있었다.


이번 다큐멘터리는 '공정무역' 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위해 제작진의 재능기부로 제작되었다고 한다. 실제로 검색해보면 작년 말, '아름다운 가게 공정무역 사업부 아름다운 커피' 에서 주최하여 재능을 기부받아 11월부터 1월까지 2달동안 촬영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여기서 '공정무역' 이란? - 다양한 상품의 생산에 관련하여 여러 지역에서 사회와 환경 표준뿐만 아니라 공정한 가격을 지불하도록 촉진하기 위하여 국제무역의 시장모델에 기초를 두고 조직된 사회운동이다. 이 운동은 개발도상국에서 선진국으로의 수출품에 특히 초점을 두고 있는데, 이것들은 거의 대부분 수공예품, 커피, 코코아, 차, 바나나, 꿀, 코튼, 와인, 과일 등이다. (출처 : 위키피디아)


취지에서 밝히는 것처럼 이 다큐멘터리는 커피의 유통과정을 추적하고 있는 것이 아닌, 커피생산지의 실상을 알려 '공정무역' 의 가치를 알리는 것에 그 목적이 있다. 그리고 그렇게 알려진 커피생산지에서의 모습에는 기호식품에 불과한 커피에 목숨을 걸고 사는 이들이 담겨있었다.
아스레와 말레 마을의 전 주민은 땅을 일궈 커피나무를 재배하고 있었다. 커피라는 하나의 품목에 마을 전 주민의 생존이 걸려 있었다. 심지어 그들은 커피를 재배하지만 한 번도 커피를 마셔본 적이 없다. 커피는 그들에게 맛을 느끼게 해주는 음식이 아닌, 생존을 보장하는 도구였다. 그런 커피를 재배하는 일은 생각보다 쉽지 않은 일이었다. 고산지라 어느 땐가는 물이 말라 곤란을 겪기도 했으며(이 가운데서도 그들은 식수보다 커피나무에 물을 주는 일을 걱정했다), 또 어느 땐가는 산사태가 일어나 애써 키워온 커피나무 자체를 잃어버리기도 했다. 게다가 교육이 제대로 이뤄지기 어려운 환경이라 발전은 커녕 현재를 유지하는 것도 벅차 보였다.[각주:1] 하지만 그들은 커피재배를 포기하지 않았다. 아니, 다른 선택이 없었다. 그리고 그들의 상황은 점차 나아져보였다. 기존에는 펄핑(커피열매의 껍질을 벗기는 일)을 하지않아 제 값을 받지 못하던 상황에서 펄핑 기계를 들여와 더 나은 품질과 가격을 받을 수 있게 되었고, 커피를 재배하면서 한 번도 맛보지 못했던 커피를 맛 볼 수 있는 방법도 익혔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한국 공정무역운동의 일환으로 커피나무 묘목 3천 주를 지원받을 수 있었다. 한 주, 한 주가 그들의 생존과 관련되어 있는 상황에서 그들의 모습은 희망에 가득차 있었다. 묘목 한 주에서 희망을 발견하는 그들의 모습을 보고 있노라니 왈칵 눈물이 쏟아졌다. 그리고 우리의 사소한 행동 하나가 누군가에게는 생존을 갈리게 한다는 사실을 떠올려 보았다.


물론 커피 뿐만 아니라 다른 품목에 있어서도 공정무역이 가치하는 비중은 매우 적다. 즉, 여전히 노동력을 착취하는 일이 생각보다 훨씬 만연해있다는 얘기다. 유명 커피유통업체들도 원두를 사들이는 분량 가운데 일부만을 공정거래에 입각하여 생색내는 정도일 뿐이다. 언제 통계인지는 몰라도 전세계 커피원두 거래량 가운데 1%만이 공정거래로 이뤄진다고 할 정도이니 말이다. 얼마나 많은 시간이 걸릴지, 아니 시간이 투자되면 개선될 여지는 과연 있는 것인지 알 수 없는 문제이지만 현재 많은 관심을 필요로하는 문제이다. 우리 스스로가 원한다면 약간의 수고를 통해 충분히 지원할 수 있는 문제일 것이다. 그러나 요즘 시대는 약간의 수고를 통해 누군가를 행복하게 해주기보단 자신의 편함만을 추구하는 시대는 아닌가 싶다. 그렇게 생각하고 싶진 않지만.



+ 본문의 이미지는 인용의 용도로만 활용 되었습니다.
+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제작사에서 갖고 있을겁니다.
+ 아름다운 커피 링크
  1. 어느 장면에서 한 가족의 아버지가 바나나를 가져다가 파는 모습이 보였다. 하지만 그는 제대로 된 교육을 받은 적이 없어 읽고 쓸 줄도 몰랐다. 그리고 자신이 파는 물건에 대해서 제대로 값을 받고 있는지 조차 몰랐다. 가슴이 너무 저렸다. [본문으로]
Trackback 0 Comment 8
  1. DDing 2010/10/15 07:44 address edit & del reply

    공정무역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죠. 커피 뿐 아니라 우리가 별 생각없이 먹고 사용하는 물건들이 사실은 누군가의 피땀에 의한 것이라는 사실 늘 기억해야 할 것 같아요. 쌀 한 톨의 의미가 농부에게는 1년 농사 그 자체를 의미하는 것이기도 하니깐요. ^^

    • 아키라주니어 2010/10/16 02:00 address edit & del

      그러게요. 어렸을 때 밥 한 톨 남기는 것을 부모님께 혼다던 기억이 떠오르는데 요즘은 그런 교육은 잘 이뤄지지 않는 것 같아요. 커피든 쌀이든 혹은 문화상품이든 생산되어지는 것은 모두 누군가의 노력으로 이뤄지는 것인데 말이죠. ^^

  2. ☆북극곰☆ 2010/10/15 17:20 address edit & del reply

    오늘도 다큐프라임을 읽으러 들렸습니다.
    몇일동안 블로그를 제대로 하지 못해서 정말 간만에 들린것 같군요.
    요새 간간히 공정무역에 대한 이야기들을 소소하게 하는 친구들이 있습니다.
    그럴때면 "너는 전공이 그쪽이면서 얘기좀 해줘" 라는 말을 하곤 하는데 솔직히 알고 있는 수준이 친구들과 그닥 틀리지는 않죠.

    커피뿐만이 아닌 모든 생산물들이 누군가의 노력과 정성으로 인해서 만들어진다면 쉽사리 대하지는 못할듯 싶습니다.
    유익하게 읽고 갑니다~

    • 아키라주니어 2010/10/16 02:03 address edit & del

      아핫. 전공자이셨군요! 전 워낙 무역이든, 경제든 이쪽 분야는 젬병이라서요...ㅋㅋ 저도 생각지 못하고 있다가 이런 프로그램을 통해서 조금 기웃거려본 정도죠. 그래도 무언가 변화가 필요하다는 정도는 알 것 같아요. ^^

  3. 銀_Ryan 2010/10/15 23:11 address edit & del reply

    어렴풋하게만 알고 있던 것들을 적나라하게 확인할 수 있을 다큐멘터리인가 봅니다. 커피도 초콜렛도 굉장히 좋아하는데, 커피콩도 카카오도 개발도상국의 노동력 착취의 정점에 서 있는 원자재들이니까요. 저도 그래서 공정무역을 통해 생산된 커피를 사서 내려마시고 있는데, 언젠간 그런 아픔을 몰랐던 때처럼 가볍게 커피를 마실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 아키라주니어 2010/10/16 02:12 address edit & del

      언젠가 극장에서 '블러드 다이아몬드' 라는 영화를 본 적 있어요. 다이아몬드라는 물건이 매우 가치가 높다곤 하지만 인간을 수탈하는 행위를 정당화할 수 있는 것인가에 대해서 의문이 들었었죠. 지금도 세계 여러 곳에선 다른나라, 다른 사람들에 비해서 힘이 적다는 이유로 노동력과 심지어 생명까지 수탈당하는 사람이 많은 것이 참 안타깝게 생각해요. 더불어 전 한국에서 태어난 것이 다행이구나...라는 생각까지도. 저 역시 극한 상황에서는 제 자신을 먼저 생각할 평범한 사람이지만 그래도 공정한 세상을 꿈꿔봅니다. ^^

  4. rinda 2010/10/16 02:49 address edit & del reply

    몇 년 전에 아름다운 커피의 대표가 만든 다큐멘터리가 화제가 되어
    우리나라에 공정무역이 알려지는 계기가 되었지요.
    외국에는 공정무역 기업이 크고 상품의 종류도 다양하던데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그렇지 못한 점이 늘 아쉽습니다. 가까운 시일 내에 많이 발전하겠지요..? ^^
    공정무역 책을 두 권 선물받은 지 좀 되었는데... 으음.. 어서 읽어야겠습니다ㅠ

    • 아키라주니어 2010/10/16 06:18 address edit & del

      아. 다른 다큐멘터리가 있었던 모양이군요. 궁금해지네요. ^^

      여러모로 공정무역이 조금씩 관심이 늘어가는 모양입니다. 아직까진 미비하지만 언젠가 누구나 좋아할만한 그런 결과가 나오겠죠? ㅎㅎ

      좋은 책 읽고 리뷰하시면 도움 좀 받겠습니다. 하핫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 461 next